OWL Magazine Korea

스콧 피츠제럴드(F. Scott Fitzgerald) 작가는 대중들에게 친숙한 이름의 작가이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작품을 많이 쓴 작가이기도 하고, 그의 작품은 영화로도 제작이 된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 중에서도 “위대한 개츠비”는 스콧 피즈제럴드라는 작가의 대표작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세계적으로 잘 알려진 작품이다. “위대한 개츠비, 무엇이 개츠비를 위대하게 만들었나?” 작품의 제목에서부터 “웅장함”을 느낄 수 있다. “위대한 개츠비”라고 하니, “엄청난 인물”의 일대기를 그리고 있는 ...

스콧 피츠제럴드(F. Scott Fitzgerald) 작가는 대중들에게 친숙한 이름의 작가이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작품인 ”위대한 개츠비(The Great Gatsby)”라는 작가를 쓴 작가로 알려져 있다. 작품 속에서 그는 “개츠비“라는 캐릭터를 열정적인 캐릭터로 그려내며 우리들에게 많은 생각할거리를 안겨주었다. 이러한 대작 로맨스 소설 외에도 그는 다양한 작품을 쓰기도 했는데, ”벤자민 버튼의 흥미로운 사건(The Curious Case of Benjamin Button)”은 로맨스 소설이 아닌, 사회 풍자적인 요소를 담고 있는 ...

마카오 반도에는 마카오의 옛 건물들을 많이 볼 수 있다. 마카오에는 30곳이 넘는 유네스코에 등록된 유적지를 볼 수 있는데, 대부분의 유적지는 마카오 반도 일대에서 찾을 수 있다. 마카오 반도에서 가장 유명한 장소는 아마도 세나도 광장으로 펠리시다데 거리는 세나도 광장에서 도보로 약 5-8분 정도 떨어진 거리에 있다. “과거 홍등가였던 펠리시다데 거리” 마카오의 펠리시다데 거리는 과거에는 홍등가였다. 하지만, 이제 이 거리는 식당가로 변모했고, ...

홍콩 셩완 일대에서는 “할리우드 로드”라는 이름이 붙은 곳을 찾을 수 있다. 헐리우드 로드라는 이름을 들으면 미국의 헐리우드 거리가 떠오르는데, 홍콩에서도 같은 이름의 거리를 찾을 수 있다. 하지만, 홍콩의 할리우드 로드는 미국의 헐리우드 로드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 “홍콩 할리우드 로드, 이름의 어원은?“ 홍콩의 할리우드 로드는 미국의 헐리우드 로드보다 40년 가량 일찍 불리게 되었다. 1844년부터 할리우드 로드라는 이름으로 불린 거리이다. 이름의 기원에 ...

홍콩 관우와 공자를 신으로 기리는 만모사원 옆에서는 작은 계단길을 찾아볼 수 있다. 이 곳은 홍콩의 아름다운 계단길로 잘 알려져 있는 거리로, 영어로는 래더 스트리트(Ladder Street)이라는 이름으로 불리고 광둥어로는 ”Lau Tai Gai”라고 불리는데, “Lau Tai Gai”가 광둥어로 사다리를 뜻한다고 한다. ”홍콩의 아름다운 계단길, 래더 스트리트“ 래더 스트리트는 홍콩에서 특별히 아름다운 계단길로 알려져 있는데, 실제로 방문해보면 크게 특별한 것은 없다. 이곳은 과거 ...

서울특별시 강남구에 자리하고 있는 코엑스(COEX)는 한국 종합 전시장의 영문 명칭이다. 정확히 따지면, 전시장만의 명칭이 코엑스이나, 코엑스몰과 같은 쇼핑몰과 호텔 등 부대시설까지 포함한 시설 전체의 명칭은 한국종합무역센터이지만, 일반적으로는 시설 전체를 코엑스(COEX)라고 부르는 편이다. 서울 코엑스에서는 전시장을 비롯하여, 스타필드, 별마당 도서관, 식당가를 비롯한 다양한 매장을 찾을 수 있다. 또한, 코엑스에서도 영화관을 찾을 수 있도 있다. 코엑스 지하2층에서는 “메가박스”가 입점해 있다. “서울 코엑스 ...

용산은 과거에는 전사상가로 유명한 곳이었지만, 이로 인해서 동시에 악명을 떨친 곳이기도 하다. 소위 ”용팔이“라고 불리는 상인들로 인해서, 필요하지 않은 물건을 강매하기도 하고, 물건을 비싸게 판매하기도 하면서, 국내 최대의 전자제품 시장이라는 명성과 더불어 악명을 동시에 얻은 곳이다. 온라인 상거래의 시대가 도래하면서, 용산 전자상가는 그 아성을 잃어갔고, 한동안 도시의 슬럼가로 전락했다. 하지만, 이후, 용산역에 “아이파크몰”이 들어서면서, 용산의 이미지는 변화했다. “용산역 아이파크몰, 그리고 ...

부산 남포동에는 “BIFF 광장”이 있다. 이는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의 약자로, 부산 국제영화제와 관련이 있는 곳이다. 부산 국제영화제는 1996년 처음으로 개최되었는데, 부산국제영화제의 출범과 함께 생성된 영화 거리이다. 이제는 부산 국제영화제가 남포동에서 열리는 것이 아니라, 해운대와 센텀시티에서 열리고 있어 더 이상 부산국제영화제가 열리는 것과는 관련이 없기는 하지만, 부산 국제영화제가 처음으로 열린 곳이라는 점에서 상징적인 의미가 있는 곳이다. “부산 국제영화제 거리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