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WL Magazine Korea

싱가포르는 다민족으로 구성된 국가이다. 좁은 곳에서 다양한 문화가 동시에 꽃피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또한, 이러한 다양한 문화가 모여서 새로운 형태의 문화를 만들어 내기도 한다. 페라나칸(Peranakan)이라는 문화는 싱가포르에서 볼 수 있는 독특한 융합 문화이다. 이는 말레이시아 문화와 다른 문화가 합쳐진 형태를 가리키는 말이다. “싱가포르의 융합 문화, 페라나칸(Peranakan)” 페라나칸은 말리이시아어로 “아이”를 뜻하는 “아나크(Anak)”에서 유래한 말로 해외에서 이주한 남성과 현지 말레이시아 여성 사이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