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WL Magazine Korea

이번 추석 연휴를 이용해서 일본 간사이 지역을 여행했다. 2018년 9월 28일부터 10월 2일까지 4박 5일간 진행한 여행으로 2박은 오사카에서 숙박을 진행했고, 2박은 교토에서 숙박한 뒤에 여행을 마무리 할 수 있었다. 중간에 태풍 짜미가 오사카 일대를 덮치는 바람에 하루는 호텔에서 꼼짝없이 지내야 하는 상황이 되었기에 실제로 여행에 이용할 수 있는 시간은 줄어들었다. 덕분에, 이번 여행 콘셉트에 맞게, 비용은 더욱더 절약할 수 ...

일본 간사이 지역으로 4박 5일간의 여행을 마칠 시간이 되었다. 오사카 지역과 교토 지역을 돌아보고, 중간에 태풍 짜미와 마주하고 보니,벌써 여행을 마무리하고 돌아올 시간이 되었다. 마지막으로 도구야스지 상점가에서 조그마한 기념품을 구입한 뒤, 난바역에서 라피트 열차에 탑승 후, 간사이 공항으로 이동했다. “간사이 공항 출국 절차” 간사이 공항에 도착을 하고 보니, 너무 일찍 여유있게 공항에 와서 그런 것인지, 시간이 너무 많이 남았다. 공항에 ...

일본에서는 소위 오타쿠 문화라고 하는 하위문화의 성지가 되는 장소를 쉽게 찾을 수 있다. 대표적으로 도쿄의 아키하바라를 찾을 수 있는데, 도쿄의 아키하바라와 비견되는 곳이 오사카의 “덴덴타운”이다. ”오사카, 하위문화의 성지, 덴덴타운“ 오사카의 덴덴타운은 도쿄의 아키하바라와 상당히 닮은 곳이다. 두 곳 모두 전자상가로 시작했다가, 이후 점점 오타쿠 문화로 상징되는, 피규어 등을 판매하는 하위문화의 성지로 발전한 것이다. ”정식 명칭은 닛폰바시인 덴덴타운“ 덴덴타운은 오사카의 중심 ...

오사카 지역에서 특별히 유명한 음식이 몇 가지가 있는데, 그 중에서 도톤보리에서 꼭 먹고 와야하는 음식으로 “오코노미야끼”와 “타코야끼”를 꼽을 수 있다. 이번 여행에서 타코야끼는 신세카이 지역에서 맛볼 수 있었지만, 오코노미야끼는 이번 여행에서 맛보지 못한 것을 마지막 날에서야 알게 되었다. ”오사카 난바 일대에서 찾을 수 있는 오코노미야끼 전문점, 치보” 구로몬 시장에서 간단하게 음식을 먹은 뒤, 이번 여행에서의 마지막 식사를 “오코노미야끼”로 해야겠다는 생각을 ...

교토의 부엌이라는 별명이 붙은 ”니시키 시장“을 교토에서 찾을 수 있듯이, 오사카에서는 ”구로몬 시장“을 찾을 수 있다. 이 곳은 ”오사카의 부엌“이라는 별명이 붙은 곳이기도 하다. 구로몬 시장은 오사카 남부의 중심지역인 난바에 자리하고 있다. 난바역에서 가까운 곳으로 도보로 이동할 수 있는 거리에 있으며, 도톤보리와도 가깝다. “다양한 음식을 맛볼 수 있는 구로몬 시장” 구로몬 시장은 오사카의 부엌이라는 별명이 어울릴 정도로 이 곳에서는 다양한 ...

일본은 철도 왕국이라는 별명이 있을 수 있을 정도로 도시 곳곳에서 다양한 역을 찾아볼 수 있다. 또한, 철도가 민영화되어 있어 같은 지역에서도 여러 곳의 철도역을 찾을 수 있기도 하다. 덕분에 대부분의 장소는 전철이나 지하철을 이용해서 이동할 수 있지만, 교통비가 우리나라보다 더 비싸다는 단점이 있고, 다른 회사끼리 무료 환승이 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는 단점도 존재한다. ”교통카드를 이용하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오사카 ...

이번 오사카 – 교토 여행의 마지막 날이 밝았다. 마지막 날은 호텔에서 체크인을 마치고, 다시 오사카로 돌아가서 오사카 지역을 간단하게 둘러본 뒤에 공항으로 가는 일정으로 마무리하는 것으로 하였다. 우선 먼저 다시 오사카로 돌아가야 하는 상황이 되었기에 전철을 타고 오사카로 돌아가는 것으로 결정했다. 호텔에서 가까운 급행 열차가 서는 역으로 ”후시미이나리역“이 있었기에 그 곳으로 이동해서 게이한 노선을 타고, 오사카 기타하마역으로 이동했다. ”오사카 기타하마역에서 ...

2018년 9월 28일부터 10월 2일까지 4박 5일로 오사카 여행을 다녀왔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여행을 계획하고 항공권까지 모두 구입하고 나니 태풍이 오고 있다는 소식을 접할 수 있었다. 태풍은 안타깝게도 필자가 오사카에 머무는 동안 오사카를 정통으로 강타할 예정이었다. 오사카를 포함한 간사이 지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드는 예정시각은 9월 30일 12시 정도였다. ”오사카에서 최대한 주유패스를 활용한 다음에 교토로 넘어가려고 했었던 원래의 계획“ 이번 여행의 원래 ...

오사카에서 이틀 밤을 보내고 난 후, 셋째날부터는 교토에서 숙박을 하기로 했다. 후미시이나리 신사 근처에 자리하고 있는 “어반 호텔 교토” 호텔에 숙박을 할 예정이었기에, 굳이 교토역으로 갈 필요없이, 후시미이나리역으로 이동하는 것이 더 나았다. 원래는 오사카를 더 둘러보면서 주유패스를 최대한 활용한 다음에 교토로 이동하려고 했으나, 태풍 짜미로 인해서 일정을 변경할 수밖에 없었다. 오후 12시부터 모든 철도가 멈출 예정인지라, 교토로 오전에 넘어가야만 했다. ...

일본 간사이 지역의 대표적인 관광도시로 오사카와 교토, 나라, 고베 정도를 꼽을 수 있다. 이 지역으로 들어가는 공항으로는 ”간사이 국제공항“이 있는데, 간사이 국제공항을 통해서 들어와서 교토로 이동하는 경우 자연스럽게 오사카를 통과해서 가게된다. ”오사카 – 교토를 연결하는 다양한 노선들“ 오사카와 교토는 가까운 곳에 자리하고 있는 도시인지라, 서로를 연결하는 교통수단은 다양하다. 전철, 기차, 버스 등이 있다. 선택권이 다양하기에 금액과 장소에 따라 원하는 방법으로 ...

오사카 여행을 하는 경우, 여행자들을 위한 자유 여행 패스를 활용할 수 있다. 오사카 주유패스(大阪周遊パス)라는 이름의 패스로 영어로는 ”Osaka Amazing Pass”라고 쓰고 있는 자유 여행 패스이다. 이 자유 여행 패스를 이용하면, 오사카메트로와 사철, 버스를 이용할 수 있는 것은 물론이고, 오사카의 주요 관광지를 무료로 입장할 수 있거나, 할인을 받을 수 있기도 하다. “오사카 자유 여행 패스, 주유패스” 주유패스를 이용하면, 대중교통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

일본에서는 카레와 규동을 전문으로 다루고 있는 프랜차이즈 식당이 있다. “요시노야, 마츠야, 스키야“가 바로 이러한 식당인데, 주로 이 3곳을 일본 3대 규동 체인점으로 손꼽는 편이다. 태풍이 짜미가 오고 있는 상황이었기에 원래의 일정에서 변경해서 오전에 오사카에서 교토로 넘어가는 계획으로 변경했다. 우선 오사카에서 출발하기 전에 식사를 먼저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 도톤보리에서 찾을 수 있는 규동집인 스키야를 방문했다. “오사카 도톤보리에서 찾을 수 있었던 스키야” ...